하고 싶은 일과 하고 있는 일.